일상생활

일(통근·통학)

조회수 9

장루를 관리하는 데에 다양한 고민과 배려가 있다면 안심하고 일과 학업에 집중할 수 있습니다.

일의 종류나 작업량에 따라 땀을 흘리는 양도 다르고, 몸의 자세에 따라 복벽의 주름 생성여부도 달라집니다.

목공이나 전기 공사 등의 일인 경우, 무거운 공구를 허리벨트에 차고 작업을 하거나, 엎드려 누운 자세로 작업을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농사의 경우에는 트랙터 등의 중장비를 사용할 경우와 수작업을 할 때 앞으로 몸을 구부리는 자세가 많은 경우 등에서 장구의 안정성에 미치는 영향이 크게 달라집니다.

통근·통학 시간과 수단에서는 이동 도중에 배설물을 처리할 장소를 확보할 수 있는지의 여부를 확인할 필요가 있습니다.

역에는 대부분 화장실이 있으며, 최근에는 다목적 화장실 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하지만, 화장실을 쉽게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인지의 여부 또한 일로 복귀하기 전에 확인해두도록 합니다.

직종·직장에 따라서는 화장실에 가기 위한 시간을 확보할 수 없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직장 주변 사람들의 이해를 구할 필요도 있습니다.

소아기에는 유치원이나 학교관계자의 이해와 협력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육체노동으로 땀을 많이 흘릴 경우에는 장구가 벗겨지지 않도록 내구성이 높은 피부 보호제를 선택합니다. 혹은, 테이프 부착, 장루 벨트를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선택합니다.

만일에 대비하여, 장구 한 세트와 속옷 1쌍, 비닐 봉투, 물티슈 등을 가지고 갑니다.